::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정혜신의 그림 에세이 -동상이몽-

2009-07-16 15:04:34, Hit : 2491

작성자 : 참샘












[2009.07.15-일백예순한번째]





  동상이몽











연애의 현장에서 ‘이담에 돈 많이 벌어줄게’라는 오빠의
목소리는 단호하고 달콤합니다. 하지만 결혼생활의 현장에서
‘오빠가 많이 벌어준다는 게 이거였어?’라고 묻는 여자의
목소리에는 실망과 피로감이 가득합니다.

연애와 결혼은 다르다, 는 상투적인 화두를 잠시 미루고
돌이켜보면 그들은 ‘많이’의 기준을 구체적으로 합의한 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내 기준으로는 충분히 많은 상태이지만
상대편 눈높이에서는 택도 없는 수준일 수 있습니다.
그러니 서로서로 억울한 기분이 들 수밖에요.

작전을 앞둔 특수부대원들이 제일 먼저 하는 일은 자기 시계의
현재 시각을 팀원들과 통일시키는 일입니다. 그래야 몇시 몇분
작전 개시라고 말할 때 착오가 없으니까요.

일 시작 전에 매사를 꼼꼼하게 따지고 의심하는 것은 피곤하고
재미없는 동시에 소모적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 관계에서
일어나는 대부분의 삑사리는 소통 전에 상대방의 말이나 행동에
충분하게 집중하지 않고 그 결과 공유와 공감의 통로가 막혀서
생기는 문제들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런 통로가 막혀 버릴 경우 상대방이나 나나 각자는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하는데 결과는 모두가 억울합니다.

요즘 ‘그건 니 생각이구’라는 한 개그맨의 리드미컬한 멘트가 은근하게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그런 동상이몽 류의 억울함을 토로하고 싶은
사람들이 많다는 하나의 증거일지도요^^;;





428
  [이철수의 돋을새김]“죽산 조봉암 무죄!” 
 참샘
2214 2011-01-27
427
  [이탈리아] 피렌체 
 관리자
2709 2008-09-02
426
  [인권연대]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에는...” 
 참샘
2960 2010-09-10
  [정혜신의 그림 에세이 -동상이몽- 
 참샘
2491 2009-07-16
424
  [중국] 장예모 연출의 인상 여강 공연 
 관리자
2702 2008-11-05
423
  [투고] 주사파인 내가 이명박 대통령을 지지하는 이유 
 관리자
2632 2008-07-21
422
  "국군將兵을 '총알받이'로 내몬 김대중 정권" 이란 "비겁쟁이" 예비역소장<펌> 
 참샘
2616 2011-01-09
421
  "국민 섬긴다더니 현상금 붙은 범법자 취급하나" 
 관리자
2142 2008-08-06
420
  "난 로맨스요 남은 불륜" (착각 시리즈) 
 참샘
2467 2009-09-08
419
  "남자의 자격" 합창단의 감동 <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818 2010-10-06
418
  "물" "물" "물 " 마시는 법 
 관리자
2451 2008-11-28
417
  "아줌마가 하느님의 부인이에요?" 
 참샘
2464 2010-01-08
416
  "여기에 무슨 '좌파', '포퓰리즘'이 있는가"<펌> 
 참샘
2633 2010-01-12
415
  "자뻑이 중요해요, 우린 다 잘났으니까"<펌> 
 참샘
2705 2010-01-26
414
  '더취페이(Dutch)'는 '콩글리쉬'/남북평화재단에서 보내옴 
 참샘
2601 2010-03-22
413
  '모죽' 이라는 대나무 
 정암(靜巖)
3738 2008-05-03
412
  '불로장생' 신선이 살고 있는 전설의 중국 삼선산 
 관리자
2844 2008-07-28
411
  ☆ 2008년 미스 유니버스대회의 미인들 ☆ 
 관리자
2722 2008-11-10
410
  ☆癌(암) 극복할 수 있는 최신소식☆ 
 관리자
2198 2008-11-07
409
  ★*** 그리운 친구여 ***★ 
 참샘
2593 2009-06-26

[1][2][3] 4 [5][6][7][8][9][10]..[2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