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새싺>

2010-04-07 13:06:27, Hit : 2700

작성자 : 참샘












[2010.04.07-일백아흔아홉번째]





  새싹











믿기 힘들겠지만,
호랑이의 교미(交尾) 시간은 1회 30초에 불과합니다.
그런 형태의 교미를 하루에 20-30회나 한답니다.
한 번에 길게 할 수 있음에도 주변을 경계하는 습성 때문에
1회 교미 시간이 길지 못하다는 거지요.
앞발 한 방의 파괴력이 800kg에 달할 정도로 무시무시하면 뭐하나요.
자기 결대로 자신을 음미하지 못하고 토끼의 방식으로 사는데요.

설마 그럴까 싶지만,
사람들이 나를 깊이 알게 되면 실망할 것이라고 걱정하는 이들,
깜짝 놀랄 만큼 많습니다.
자신이 가진 품성이나 심리적 능력과는 아무 상관없이
호랑이가 그러하듯 습관처럼 그럽니다.

내 자신이 사람들을 알면 알수록 실망하는 근본적 회의주의자라면
그 걱정 또한 말 됩니다. 내 마음 비춰 남의 마음이니까요.
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그건 내 진짜 느낌이 아니라
남들의 시선을 의식하는 불필요한 습성일 따름입니다.

자기존중감을 갖지 못하면 내 실체와는 별개로 늘 전전긍긍하며
남의 방식대로 살아갈 수밖에 없습니다.
내 안에 최소한의 자기존중감을 장착하는 일은
내 결대로 살아가기 위한 첫 단추 같은 것입니다.
봄의 새싹처럼요.^*^





428
  100년편지 세번째 
 운영자
2733 2010-04-15
427
  동해바다와 금강산(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730 2009-10-20
426
  CNN가 선정 자연의 불가사의 
 관리자
2730 2008-08-06
425
   삶의 智慧를주는 名言 모음 (박선주 변호사님께서 보내주셨습니다.) 
 관리자
2729 2009-01-02
424
  샘표식품 박승복 회장(2008년 87세)님의 건강법 
 관리자
2729 2008-08-18
423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오늘 알았다> 
 참샘
2728 2009-12-30
422
  MBC다큐 / 개마고원을 가다 
 참샘
2727 2009-05-17
421
  즐겁게 연주하는 지고이네루 바이젠 
 참샘
2725 2010-07-17
420
  낙산대불 -구체구로의 초대- 
 관리자
2719 2008-08-05
419
  한국, 북한, 중국, 일보의 미인도 
 관리자
2716 2008-06-23
418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웃음공양> 
 참샘
2715 2010-12-29
417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가장 먼저> 
 참샘
2714 2011-06-13
416
  우리가 살면서 잘 몰랐던 상식 
 참샘
2714 2009-12-29
415
   - 우리에게 가장 소중한 선물은 시간입니다. 
 진우로
2714 2009-05-19
414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일백예순번째) '자기 가치감' 
 참샘
2707 2009-07-09
413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기회 비용' 
 참샘
2706 2009-12-24
412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빛의 속도' 
 참샘
2704 2009-11-25
411
  캐나다와 미국 국경사이에 있는 섬들 
 참샘
2703 2009-02-27
410
  정혜신의 그림에세이-'가을산' 
 조직국장
2703 2008-10-09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새싺> 
 참샘
2700 2010-04-07

[1][2][3] 4 [5][6][7][8][9][10]..[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