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속 상하고 화가 치밀어 오를 떈........

2008-05-12 17:29:59, Hit : 2321

작성자 : 관리자




















  



 


속상하고 화가 치밀어 오를 때에는....  



'참자!' - 그렇게 생각하라.


 


감정 관리는 최초의 단계에서 성패가 좌우된다.
'욱'하고 치밀어 오르는 화는 일단 참아야 한다.



'원래 그런 거.'라고 생각하라.


 


예를 들어 고객이 속을 상하게 할 때는
고객이란 '원래 그런 거'라고 생각하라.



'웃긴다.'고 생각하라.


 


세상은 생각할수록 희극적 요소가 많다.
괴로울 때는 심각하게 생각할수록
고뇌의 수렁에 더욱 깊이 빠져 들어간다.
웃긴다고 생각하며 문제를 단순화시켜 보라



'좋다. 까짓 것.'이라고 생각하라.


 


어려움에 봉착했을 때는
'좋다. 까짓 것.' 이라고 통 크게 생각하라.
크게 마음 먹으려 들면 바다보다
더 커질 수 있는 게 사람의 마음이다.



'그럴 만한 사정이 있겠지.'라고 생각하라.


 


억지로라도 상대방의 입장이 되어 보라.
내가 저 사람이라도 저럴 수밖?없을 거야.' 뭔가
그럴 만한 사정이 있어서 저럴 거야.' 라고 생각하라.



'내가 왜 너 때문에.'라고 생각하라.


 


당신의 신경을 건드린 사람은 마음의 상처를
입지 않고 있는데, 그 사람 때문에 당신이 속을
바글바글 끓인다면 억울하지 않은가. 내가 왜 당신
때문에 속을 썩어야 하지?' 그렇게 생각하라.



'시간이 약'임을 확신하라.


 


지금의 속상한 일도 며칠지나면, 아니 몇 시간만
지나면 별 것 아니라는 사실을 깨달아라. 너무 속이 상할
때는 '세월이 약' 이라는 생각으로 배짱 두둑히 생각하라.



'새옹지마'라고 생각하라.


 


세상 만사는 마음 먹기에 달렸다.
속상한 자극에 연연하지 말고 세상 만사 새옹지마'라고
생각하며 심적 자극에서 탈출하려는 의도적인 노력을 하라.



즐거웠던 순간을 회상하라.


 


괴로운 일에 매달리다 보면 한없이 속을 끓이게 된다.
즐거웠던 지난 일을 회상해 보라. 기분이 전환될 수 있다.



눈을 감고 심호흡을 하라.


 


괴로울 때는 조용히 눈을 감고 위에서 언급한
아홉 가지 방법을 활용하면서 심호흡을 해 보라.
그리고 치밀어 오르는 분노는 침을 삼키듯 '꿀꺽' 삼켜 보라.


 


 


끝으로 하나 더


 


좋은 음악을 들어라.


그리고, 자연으로 돌아가라.


 


 



 


 









428
  어머니께 드리는 노래 
 박인숙
1959 2008-05-08
427
  이스탄불 풍물 
 관리자
2000 2008-05-08
426
  사찰 순례 
 관리자
1928 2008-05-09
  속 상하고 화가 치밀어 오를 떈........ 
 관리자
2321 2008-05-12
424
  만리장성(서안,장안성) 
 관리자
1952 2008-05-13
423
  [등산 벙개]도봉산(사패능선)갑니다!~~(5월17일 토요일)   3
 박인숙
2378 2008-05-15
422
  너무나 아름다운 꽃 분재 감상 
 관리자
2376 2008-05-15
421
  러시아의 페트로 부르크 
 관리자
2329 2008-05-16
420
  그리스 마태오라 
 관리자
2119 2008-05-16
419
  아름다운 음악!!1 '헝거리안 랩소디' 
 관리자
1978 2008-05-16
418
  바위가 주는 미학   2
 관리자
2075 2008-05-19
417
  성공적인 삶을 위한 꼭 알아야 할 10가지 충고들 
 관리자
1896 2008-05-20
416
  환상적인 호흡 맞춤 
 관리자
2037 2008-05-21
415
  세계의 휴양지 스위스를 찾아 
 관리자
2176 2008-05-23
414
  오대산 월정사와 상원사를 찾아서 
 관리자
2258 2008-05-24
413
  서산대사께서 입적하기 직전 읊은 해탈詩중에서 
 관리자
2003 2008-05-26
412
  꿈은 아름답습니다. 
 관리자
1967 2008-05-26
411
  꽃의 향연 
 관리자
1964 2008-05-26
410
  철죽꽃 구경 하세요 
 관리자
2049 2008-05-26
409
  히말라야 안나푸르나봉 
 관리자
2559 2008-05-26

[1][2][3] 4 [5][6][7][8][9][10]..[2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