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우리나라 보물 순례(2)

2008-04-19 22:44:27, Hit : 2497

작성자 : 관리자
 ;;;

우리 나라 寶物 巡禮 (2)

 寶物 2호  서울 보신각 종




조선시대 만들어진 종으로, 1985년까지 서울 종로 보신각에서
제야(除夜)의 종을 칠 때 사용되었다.

조선 세조 14년(1468) 만들어

신덕왕후정릉 안에 있는 정릉사에 있었으나,

그 절이 없어지면서 원각사로 옮겨졌고

임진왜란 이후 종루에 보관했다.

고종 32년(1895) 종루에 보신각이라는 현판을 걸게 되면서

보신각종이라고 불렀다.

현재는 국립중앙박물관 경내에서 보관 중이다

총 높이 3.18m, 입 지름 2.28m, 무게 19.66톤의 큰 종이며,

전형적인 조선 초기의 종 형태를 하고 있다.

 寶物 11호  사인비구주성동 종


 조선 숙종 때 경기도와 경상도 지역에서 활동한 승려인

사인비구에 의해서 만들어진 조선시대 종이다.

사인비구는 18세기 뛰어난 승려이자 장인으로

전통적인 신라 종의 제조기법에 독창성을 합친 종을 만들었다.

현재 그의 작품 8구가 서로 다른 특징을 보이며 전해지고 있다

 

寶物 88호  탑산사 동종 (전남 해남)

 

 고려 시대 만들어진 높이 79㎝, 입지름 43㎝의 종으로

신라 형식을 계승하면서

고려시대에 새로 나타난 특징들을 잘 보여준다.

 

寶物 326호  이충무공 유물

(요대.장검.옥로)






충청남도 아산시 현충사에 보관하고 있는

충무공 이순신의 유물들이다.


 

寶物 334호  통도사 은입사동제향로 (경남양산시)


 

 높이 33㎝, 입지름 30㎝, 받침대 지름 24.7㎝인

이 향로의 전체는 굵고 가는 은·금실을 이용하여

연꽃무늬, 덩굴무늬, 봉황, 구름무늬로 가득차게 새겼다

   
寶物 338호   금령총 금관

     

       지금까지 발견된 금관 중에서는 가장 작고 간단한 형식으로,

높이 27㎝, 지름 15㎝의 금관이다

 

     寶物 339호  서봉총 금관 (경북 경주시)


 경주 노서동 신라 무덤인 서봉총에서 출토된

높이 30.7㎝, 지름 18.4㎝, 드리개(수식) 길이 24.7㎝인 금관이다.

 ;

 寶物 568호   윤봉길의사유품

 

 


 

1932년 4월 29일 상해 홍구공원에서 폭탄을 투척하는 의거를 일으킨

독립운동가 윤봉길(1908∼1932)의사가 남긴 유품들이다.

윤봉길은 충청남도 예산군 덕산면 사량리에서 태어나,

덕산보통학교와 오치서숙에서 공부하였고 19세 때

고향에 야학을 세워 농촌계몽운동을 시작했다.

1931년 김구선생의 한인애국단에 가입하였다.

그 뒤 항일투쟁을 계속하다가 1932년 4월 29일 혼자 일본의 상해사변

전승축하회가 열리던 상해의 홍구공원에 폭탄을 던져

일본군총사령관 시라가와 등 일본의 군수뇌부를 제거하는데 성공하였다.

그 자리에서 체포된 윤봉길 의사는 군법재판 단심에서 사형을 선고받고

11월 일본으로 이송되어 1932년 12월 19일 일본 대판 위수형무소에서

24살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寶物 569호   안중근의사유묵


 


 

 이것은 안중근(1879∼1910)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하고

여순감옥에서 목숨을 다할 때까지 옥중에서

휘호(揮毫:글씨를 쓰거나 그림을 이르는 말)한

유묵(遺墨:살아있을 때에 써 둔 글씨나 그린 그림)들을

일괄해서 지정한 것이다.

 

 寶物 743호  정조대왕 필파초도


 조선시대 정조(재위 1776∼1800)가 그린 그림으로,

바위 옆에 서 있는 한 그루의 파초를 그렸다.

정조는 시와 글에 능하였을 뿐만 아니라 그림에도 뛰어났다고 한다

 

寶物 1189호   박문수영정

 

조선 영조 때 문신인 박문수를 그린 초상화 이다.
박문수(1691∼1756)는 조선 영조 때의 문신으로

1723년 병과에 급제한 후 암행어사로 활약하면서

부정한 관리들을 적발하여 가난한 백성을 구제하는데 힘썼다

 

 寶物1430호  화성행행도팔첩병

 

 

 

정조가 부친인 사도세자의 회갑을 맞이하여,
정조 19년(1795) 윤 2월 9일부터 8일간에 걸쳐

모친인 혜경궁 홍씨를 모시고

사도세자의 묘소가 있는 화성의 현륭원(顯隆園)을 행행했을 때

거행한 주요 행사를 그린 8첩 병풍이다.

 

寶物 1442호 일월반도도팔첩병


 

 

 각 4폭으로 구성된 2점의 대형 궁중 장식화 병풍으로

해와 달, 산, 물, 바위, 복숭아 나무 등을 소재로 하여

십장생도와 같은 의미를 나타낸 것으로

여겨지며 특히 복숭아에 대한 길상 관념이 강하게 내재되어 있다.


 

寶物 1085호   동의보감



 『동의보감』은 선조 30년(1597) 임금의 병과 건강을 돌보는

어의 허준(1546∼1615) 선생이 선조의 명을 받아

중국과 우리나라의 의학서적을 하나로 모아 편집에 착수하여

광해군 3년(1611)에 완성하고 광해군 5년(1613)에 간행한 의학서적이다.

이는 총 25권 25책으로 금속활자로 발행하였다.

 

寶物 844호  창덕궁측우대


 

 寶物 1444호  은입사귀면문철퇴

 

이 철퇴는 19세기경 의장용으로 제작된 것으로
쇠로 만들어졌으며 외면을 쪼이질하여

상하로 화문을 은으로 입사하였다.

퇴부는 연봉(蓮峯) 상태인데 좌우에 도깨비 문양을 은으로 입사하였다.

그 퇴 위에는 뇌문(雷文)과 연봉 하단에는

화판문(花瓣文)이 시문되어 있다


사랑과

* 조직국장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8-04-23 11:21)




  우리나라 보물 순례(2) 
 관리자
2497 2008-04-19
27
  다시보는 중국의 아름다운 폭포 
 관리자
2246 2008-04-19
26
  전장일기: 지리산아 잘 있거라   1
 불암산호랑이
2196 2008-04-19
25
  한국전쟁(1) 
 관리자
2227 2008-04-15
24
  통일 아리랑의 노래를 부르면서   3
 불암산호랑이
2322 2008-04-14
23
  보물 순례(1)   1
 관리자
2141 2008-04-13
22
  오 내사랑 목련화여!   2
 관리자
2457 2008-04-13
21
  사자와 여인의 사랑 
 관리자
2313 2008-04-11
20
  palagonia의 웅장한 풍경   1
 관리자
2589 2008-04-11
19
  화 나고 속 상할 때   4
 박인숙
2932 2008-04-11
18
  골짜기의 돌 이야기   3
 불암산호랑이
2461 2008-04-11
17
  아름다운 여인들이 말하는 '사랑' 이야기 
 관리자
2928 2008-04-08
16
  바다로 가자 
 관리자
2672 2008-04-07
15
  인체의 신비 
 관리자
2830 2008-04-07
14
  유달산아 말해다오 
 관리자
3139 2008-04-07
13
  명상의 음악   1
 관리자
2992 2008-04-05
12
  우리에게 정말 소중한 것은   2
 관리자
2675 2008-04-05
11
  내장산 단풍 미리 보기 
 관리자
2712 2008-04-05
10
  세계의 폭포 
 관리자
2748 2008-04-05
9
  다시보는 금강산 
 관리자
2643 2008-04-05

[1]..[21][22][23] 24 [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