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양재혁]세계인이 본 미스테리 한국

2011-12-05 08:09:01, Hit : 2471

작성자 : 참샘
 









            ★ 세계인이 본 미스테리 한국 ★





 



** 역대 대통령이란 자들이 수 백조 국가부채를 키우고 물러나도 한 푼의 벌금도,
제재도 없는, 신과 같이 엄청난 관용을 가진 민족의 나라.




** 그리고 그런 철면피한 전직 대통령들이 계속해서 큰소리를 치고 다녀도
따라다니는 사람이 많은 나라.
오장육부까지 썩은 냄새가 코를 찌르는 전직 대통령들을, 교대로 찾아가서 아부하는 사람을
국회의원에 당선시키는… 헷갈리는 국민성의 나라.




** 회사를 부도직전으로 몰아가면서, 퇴직금 적립액을 몽땅 빼내어 상납한 전 사장들을 고발조차 않고,
  박봉에 시달려도 "할 수 있다"라고 큰소리치는 회사원들의 나라.




** 세계의 경제를 쥐락펴락하는 일본을 "쪽 바리"라 하며 우습게 보는 유일한 종족.




■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



■ 세계에서 보기 드문 단일민족.



■ 암 사망률, 음주 소비량, 양주 수입률, 교통사고율, 청소년 흡연율, 국가부채…
  각종 악덕 타이틀에는 3위권 밖으로 벗어나지 않는 유일한 종족.



■ IMF경제위기를 맞고도 2년 남짓한 사이에 위기를 벗어나 버리는 유일한 종족.



■ 자국 축구리그 선
수 이름도 제대로 모르고 축구장 썰렁 하지만 월드컵 때는 700만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 외신으로부터 '조작'이라는 말까지 들었던 종족.



■ 월드컵에서 1승도 못하다가 갑자기 4강까지 후딱 해치워 버리는 미스테리 종족.



■ 미국인들로 부터 돈 벌레라 비아냥 받던 유태인족을 하루아침에 게으름뱅이로
내몰아 버리는 엄청난 생활 패턴의 종족.



■ 조기영어 교육비 세계 부동의 1위를 지키면서 영어실력은 100위권 수준의 종족.



■ 그러면서 세계 각 우수대학의 1등자리를 휩쓸고 다니는 미스테리 종족.



■ 매일아침 7시 40분까지 등교해서 밤10시, 11시까지 수년간을 공부하는 엄청난 인내력의
  청소년들이 버틴 미스테리 종족.



■ 물건은 비쌀수록 잘사는 미스테리 종족.



■ 아무리 큰 재앙이나 열 받는 일이 닥쳐도 1년 내에 잊어버리고 끊임없이 되풀이 하는 종족.



■ 해마다 태풍과 싸우면서도 다음 해에도 그 다음해에도 똑 같은 피해를 계속 입는 대자연과
  맞짱 뜨는 엄청난 종족.



■ 쓰레기들이 나라를 이끌어 가면서도 망할 듯 망할 듯 안 망하는 엄청난 내구력의 종족.



■ 목소리 큰놈이 이기는 야생 종족.



■ 6년 동안 영어공부만 하고도 외국인과 한마디의 대화도 못하는 허무종족.



■ 조직폭력 영화를 유난히 좋아하는 괴짜종족.



■ 매운 걸 즐기는 무서운 종족.



■ 땅덩어리도 작으면서 우수한 인재가 많이 나오는 종족.


■ 세계 인터넷 접속 1위를 차지하는 할 일 없는 종족.



■ 기름 한 방울 없으면서 누구나 자동차 한대씩 있는 간 큰 종족.



  
우리 사랑방 손님들은 이 글을 보고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From : 홍광선(010-3746-7757)

http://www.dreamwiz.com/













  [양재혁]세계인이 본 미스테리 한국 
 참샘
2471 2011-12-05
47
  [양재혁] 앞으로 세 걸음, 뒤로 세 걸음 
 참샘
2126 2011-09-14
46
  [양재혁 박사님]사모님 무슨 재미로 사세요.?" 
 참샘
2210 2011-11-10
45
  [양재혁 박사]자존심 손상죄 
 참샘
2515 2011-10-07
44
  [양재혁 박사] 국악명창 감상 
 참샘
2173 2011-11-26
43
  [셍활상식] 상대방 핸드폰 꺼져 있으면 바로 끊으세요 
 참샘
2340 2009-07-18
42
  [봄맞이]용산역을 기점 가장 먼 곳도 2천원대 2시간 남짓 
 정암(靜巖)
2835 2009-04-04
41
  [만평]되찾아 드립니다. 
 정암(靜巖)
2004 2009-04-03
40
  [등산 벙개]도봉산(사패능선)갑니다!~~(5월17일 토요일)   3
 박인숙
2426 2008-05-15
39
    [나의의견]공군 화악산 부대의 신세대 장병들(12/31) 
 아리랑
4024 2006-01-01
38
  [김수복]자기 양심을 속이지 않는 지식인은 소중하다 
 참샘
2079 2012-03-18
37
  [김수복]사해동포애가 참사랑 
 참샘
2168 2011-09-28
36
  [김수복] 하수구청소원의 일상과 심정 
 참샘
2368 2012-03-19
35
  [관심]최대쟁점 수도권 보궐선거-인천 부평 
 정암(靜巖)
2575 2009-03-21
34
  [관심]수도권 보궐선거 소식(부평 을) 
 정암(靜巖)
2375 2009-04-03
33
  [강추]독도에 대한 명연설 
 정암(靜巖)
2120 2008-05-06
32
  [가요무대] "저 강은 알고 있다" 
 관리자
2593 2009-01-25
31
  [100년 편지.8] 백범 김구 선생님께-이영후 비슷한제목검색 
 참샘
2788 2010-04-25
30
  [100년 편지.6] 존경하는 주기철 목사님께 -이근복 - 
 참샘
2788 2010-04-21
29
  When You And I Were Young Maggie 
 참샘
2971 2009-09-07

[1]..[21][22] 23 [24][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