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정혜신의 그림 에세이 -동상이몽-

2009-07-16 15:04:34, Hit : 2473

작성자 : 참샘












[2009.07.15-일백예순한번째]





  동상이몽











연애의 현장에서 ‘이담에 돈 많이 벌어줄게’라는 오빠의
목소리는 단호하고 달콤합니다. 하지만 결혼생활의 현장에서
‘오빠가 많이 벌어준다는 게 이거였어?’라고 묻는 여자의
목소리에는 실망과 피로감이 가득합니다.

연애와 결혼은 다르다, 는 상투적인 화두를 잠시 미루고
돌이켜보면 그들은 ‘많이’의 기준을 구체적으로 합의한 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내 기준으로는 충분히 많은 상태이지만
상대편 눈높이에서는 택도 없는 수준일 수 있습니다.
그러니 서로서로 억울한 기분이 들 수밖에요.

작전을 앞둔 특수부대원들이 제일 먼저 하는 일은 자기 시계의
현재 시각을 팀원들과 통일시키는 일입니다. 그래야 몇시 몇분
작전 개시라고 말할 때 착오가 없으니까요.

일 시작 전에 매사를 꼼꼼하게 따지고 의심하는 것은 피곤하고
재미없는 동시에 소모적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 관계에서
일어나는 대부분의 삑사리는 소통 전에 상대방의 말이나 행동에
충분하게 집중하지 않고 그 결과 공유와 공감의 통로가 막혀서
생기는 문제들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런 통로가 막혀 버릴 경우 상대방이나 나나 각자는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하는데 결과는 모두가 억울합니다.

요즘 ‘그건 니 생각이구’라는 한 개그맨의 리드미컬한 멘트가 은근하게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그런 동상이몽 류의 억울함을 토로하고 싶은
사람들이 많다는 하나의 증거일지도요^^;;





68
  "국민 섬긴다더니 현상금 붙은 범법자 취급하나" 
 관리자
2125 2008-08-06
67
  "국군將兵을 '총알받이'로 내몬 김대중 정권" 이란 "비겁쟁이" 예비역소장<펌> 
 참샘
2596 2011-01-09
66
  [투고] 주사파인 내가 이명박 대통령을 지지하는 이유 
 관리자
2615 2008-07-21
65
  [중국] 장예모 연출의 인상 여강 공연 
 관리자
2692 2008-11-05
  [정혜신의 그림 에세이 -동상이몽- 
 참샘
2473 2009-07-16
63
  [인권연대]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에는...” 
 참샘
2932 2010-09-10
62
  [이탈리아] 피렌체 
 관리자
2695 2008-09-02
61
  [이철수의 돋을새김]“죽산 조봉암 무죄!” 
 참샘
2191 2011-01-27
60
  [유모어] 야한 성인 동영상 
 관리자
4419 2009-01-12
59
  [유머] 특색있는 여러나라의 화장실 표기 
 관리자
2529 2009-02-02
58
  [유머] 툭~하면 죽고싶다 쉽게 말하는 님들께~~~ 
 관리자
2315 2009-01-24
57
  [유머] 처녀 뱃사공과 김삿갓 
 관리자
2678 2009-01-11
56
  [유머] 염라대왕도 기가 막혀~~~..... 
 관리자
2247 2009-01-27
55
  [유머] 신음하는 마누라 
 관리자
2411 2009-01-15
54
  [유머] 모자란놈과 미친놈의 차이   1
 관리자
2658 2009-02-02
53
  [유머] 풋사랑 다음날 아침의 반응 
 관리자
2429 2008-07-28
52
  [유머] 너만 봐~~ 
 관리자
2448 2009-01-16
51
  [유머] ♡임자 준비 됐는가,♡ 
 관리자
2319 2009-01-12
50
  [양재혁]청도 소싸움 축제 한번 구경하세요. 
 참샘
2398 2011-11-27
49
  [양재혁]정치인과 기저귀 
 참샘
2484 2011-12-05

[1]..[21] 22 [23][24][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