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유머] 신음하는 마누라

2009-01-15 22:26:03, Hit : 2410

작성자 : 관리자





남편이 일찍 퇴근해서 집으로 왔는데,
침실에서 이상한 소리가
들리는 것이었다.

방문을 열자마자 눈에 들어온 것은
아내가 벌거벗은 채로 온 몸에 땀을 흠뻑 젖은 채
신음하고 있는 것이 었다.

남편은 깜짝 놀라 허겁지겁 말했다.
"여보! 무슨 일이야! 왜그래! 정신차려!"
"시.... 심장마비인것 같아요"

남편은 허둥지둥 119에 전화하려고
거실의 전화기를 들었는데
네살짜리 아들놈이 소리쳤다.

"아빠! 그게아니고,옆집 아저씨가
장농 속에 숨어 있는데 옷을 하나도
안입고 있어!!"

남자는 전화기를 꽝 내려 놓더니
방에 들어가 아내가 비명을 지르는 것을 지나쳐
살기어린 눈길로 장농을 쳐다보더니
장농 문을 활짝 열었다.

거기에는 정말 옆집
이씨 아저씨가 벌거벗은 채
웅크리고 있었다.

"이런 쳐 죽일놈!"
"여보게.정말..미...미안하네
제발 용서 해주게..."
그러자 남자가 씩씩거리며 말했다.












"이놈아! 내 마누라는
심장마비에 걸려서 다 죽어가는데
너는 내 아들하고 숨박꼭질이나 하고 있어?
그것도 얼마나 신이나게
놀았으면 옷을 다벗고 있어?!"



리플좀달고 가주세요..고맙습니다..





68
  "국민 섬긴다더니 현상금 붙은 범법자 취급하나" 
 관리자
2125 2008-08-06
67
  "국군將兵을 '총알받이'로 내몬 김대중 정권" 이란 "비겁쟁이" 예비역소장<펌> 
 참샘
2596 2011-01-09
66
  [투고] 주사파인 내가 이명박 대통령을 지지하는 이유 
 관리자
2615 2008-07-21
65
  [중국] 장예모 연출의 인상 여강 공연 
 관리자
2692 2008-11-05
64
  [정혜신의 그림 에세이 -동상이몽- 
 참샘
2473 2009-07-16
63
  [인권연대]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에는...” 
 참샘
2931 2010-09-10
62
  [이탈리아] 피렌체 
 관리자
2695 2008-09-02
61
  [이철수의 돋을새김]“죽산 조봉암 무죄!” 
 참샘
2191 2011-01-27
60
  [유모어] 야한 성인 동영상 
 관리자
4419 2009-01-12
59
  [유머] 특색있는 여러나라의 화장실 표기 
 관리자
2528 2009-02-02
58
  [유머] 툭~하면 죽고싶다 쉽게 말하는 님들께~~~ 
 관리자
2314 2009-01-24
57
  [유머] 처녀 뱃사공과 김삿갓 
 관리자
2678 2009-01-11
56
  [유머] 염라대왕도 기가 막혀~~~..... 
 관리자
2247 2009-01-27
  [유머] 신음하는 마누라 
 관리자
2410 2009-01-15
54
  [유머] 모자란놈과 미친놈의 차이   1
 관리자
2657 2009-02-02
53
  [유머] 풋사랑 다음날 아침의 반응 
 관리자
2428 2008-07-28
52
  [유머] 너만 봐~~ 
 관리자
2447 2009-01-16
51
  [유머] ♡임자 준비 됐는가,♡ 
 관리자
2318 2009-01-12
50
  [양재혁]청도 소싸움 축제 한번 구경하세요. 
 참샘
2398 2011-11-27
49
  [양재혁]정치인과 기저귀 
 참샘
2484 2011-12-05

[1]..[21] 22 [23][24][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