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나라를 구하다>

2010-11-19 06:45:40, Hit : 2169

작성자 : 참샘









원빈 같은 연예인과 직접 사진을 찍거나 태블릿PC 경품에
당첨되거나 키도 큰데다 매너까지 짱인 남친이 있거나....
그렇게 뜻하지 않은 행운이나 분에 넘칠 만큼 좋은 일이 있는
사람에게 건넨다는 유머러스한 덕담이 하나 있습니다.
“전생에 나라를 구하셨나 봐요!!”

쿨하고 경쾌한 측면에서도 그렇지만 심리적 측면에서도
흥미로운 덕담입니다. 연예인과 사진을 찍고 경품에 당첨되는
정도의 사소한 행운을 누리기 위해서도 나라를 구할 만큼의
공덕을 쌓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점에서 그렇습니다.

실제로 나와 관련된 나쁜 일은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이고
좋은 일은 과분한 것으로 받아들여 불안해하는 이들,
얼마나 많은지 모릅니다. 괜한 불안과 위축입니다.

전생에 나라를 구했어야 대박 행운을 누릴 수 있는 게 아니라
먼저 나를 보듬고 귀히 여겨야 나라도 구할 수 있습니다.
더구나 제 직업적 경험에 의하면,
대개의 사람들은 전생에 나라 한두 개쯤은 이미 다 구해본 적이
있던걸요, 본인이 몰라서 그렇지^^

자신에 대해 전생에 나라를 구한 애국의인(愛國義人)으로서
이제 축복받을 일만 남아 있다 생각할 수 있다면,
그런 능력이야말로 전생에 나라를 구한 사람이나 누릴 수 있는
무한의 축복이 아닐런지요.









68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치유적 밥상> 
 참샘
2580 2010-10-20
67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참샘
2424 2010-10-26
66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길동무들> 
 참샘
2342 2010-10-29
65
  전자 레인지의 위험성<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623 2010-11-02
64
  정헤신의 그림에세이<나라는 사람> 
 참샘
2606 2010-11-03
63
  죽는 순간의 느낌<김수복 회원님 보내옴> 
 참샘
2415 2010-11-06
62
  민둥산(강원도 억새꽃 축제) 
 참샘
2572 2010-11-06
61
  정헤신의 그림에세이<나라는 사람> 
 참샘
2270 2010-11-06
60
  정헤신의 그림에세이<도덕적 인간> 
 참샘
2253 2010-11-11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나라를 구하다> 
 참샘
2169 2010-11-19
58
  적벽대전 감상문<김수복 회원님 보내옴> 
 참샘
2343 2010-11-23
57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툰드라의 법칙> 
 운영자
2340 2010-11-25
56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동질감> 
 참샘
2154 2010-12-02
55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추측과 착각> 
 참샘
2265 2010-12-09
54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생각의 자유> 
 참샘
2219 2010-12-15
53
  간첩 식별 
 정의로
2041 2010-12-16
52
  이래도 되는겨?<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147 2010-12-18
51
  世界風景/BBC放送選定 50景<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819 2010-12-21
50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환상통> 
 참샘
2072 2010-12-22
49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웃음공양> 
 참샘
2724 2010-12-29

[1]..[21] 22 [23][24][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