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난 로맨스요 남은 불륜" (착각 시리즈)

2009-09-08 22:43:17, Hit : 2450

작성자 : 참샘

 







01. 남의 딸이 애인이 많으면 행실이 나쁘고, 

     내 딸이 애인이 많으면 인기가 좋아서다. 


02. 남이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치맛바람 때문이고, 

     내가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높은 교육열 때문이다. 


03. 며느리에게는, "시집을 왔으니 이집 풍속을 따라야다. 

     딸에게는, "시집가더라도 자기 생활을 가져야한다.



 


04. 며느리가 친정 부모한테 주는 용돈은 남편 몰래 빼돌린 것고, 

     딸이 친정부모한테 용돈주는 것은 길러준데 대한 보답이다. 


05. 며느리는 남편에게 쥐어 살아야 하고, 

     딸은 남편을 휘어잡고 살아야 한다. 


06. 남의 아들이 웅변대회 나가서 상을받으면, 누구에게나 

     주는 상을어쩌다 받은 것이고, 내 아들이 웅변대회 나가서

     상을 받으면 실력이 뛰어나기 때문이다. 


 


 07. 남이 자식을 관대하게 키우면 문제아 만드는 것이고, 

     내가 자식을 관대하게 키우면 기를 살려 주는 것이다. 


08. 남의 자식이 어른한테 대드는 것은 버릇없이 키운 탓이고, 

     내 자식이 어른한테 대드는 것은 자기 주장이 뚜렷해서이다. 


09. 며느리가 부부싸움을 하면, "여자가 참아야 한다. 

     딸이 부부싸움을 하면, "아무리 남편이라도 따질 건 따져야 한다. 


 10. 남이 내 아이를 나무라는 것은 이성을 잃은 행동이고,

     내가 남의 아이를 꾸찢는건 어른된 도리로 타이르는 것이다. 


 


11. 남의 아이가 대학 입시에 낙방하면 실력이 없으니 

     당연한 일이고, 우리 아이가 대학 입시에 낙방하면 

     워낙 경쟁률이 치열했기 때문이다. 


 12. 내 아이가 어디 가서 맞고 오면 쫓아가서 때린 아이를 혼내주고,

     내 아이가 어디 가서 때리고 오면 아이들 싸움이라고 접어둔다 


13. 남의 아이가 눈치 빠르면 약삭빨라서이고, 

     내 아이가 눈치 빠르면 영리하기 때문이다. 


14. 사위가 처가에 자주 오는 일은 당연한 일이고, 

     내 아들이 처가에 자주 가는 일은 줏대 없는 일이다.


15. 남의 딸이 말이 많으면 수다스러운 것이고, 

     내 딸이 말이 많으면 붙임성이 있는 것이다. 


16. 남이 아이를 셋 두면 무식한 거고, 

     내가 아이를 셋 두면 다복한 것이다.


 


17. 끝으로 남이 여성에게 말걸면 불순한 의도이고


     내가 말거는건 건전한 대화을 위해서다. 그래서 착각은 자유랍니다.


 


(출처 :김차동의 FM 모닝쇼)





88
  가을연가/ 장세희 
 관리자
2362 2008-11-16
87
  가을에 어울리는 가곡 특선 
 관리자
2232 2009-01-27
86
  가야산 해인사 
 관리자
2555 2008-11-14
85
  가슴으로 부터 전해오는 기쁨   1
 박인숙
2021 2008-07-06
84
  가슴 따뜻한 예기 
 관리자
2231 2008-08-05
83
  가깝다는 이유로 상처를 주진 않았나요? 
 관리자
2256 2008-12-16
82
  ♡♬ 내가 본 그림 ♡[♡내 어머니, 아버지 !!!♡]~~02 
 참샘
2620 2009-05-10
81
  ★1000 억짜리의 강의★ 
 참샘
2315 2010-04-13
80
  ★*** 그리운 친구여 ***★ 
 참샘
2571 2009-06-26
79
  ☆癌(암) 극복할 수 있는 최신소식☆ 
 관리자
2188 2008-11-07
78
  ☆ 2008년 미스 유니버스대회의 미인들 ☆ 
 관리자
2707 2008-11-10
77
  '불로장생' 신선이 살고 있는 전설의 중국 삼선산 
 관리자
2828 2008-07-28
76
  '모죽' 이라는 대나무 
 정암(靜巖)
3721 2008-05-03
75
  '더취페이(Dutch)'는 '콩글리쉬'/남북평화재단에서 보내옴 
 참샘
2583 2010-03-22
74
  "자뻑이 중요해요, 우린 다 잘났으니까"<펌> 
 참샘
2683 2010-01-26
73
  "여기에 무슨 '좌파', '포퓰리즘'이 있는가"<펌> 
 참샘
2609 2010-01-12
72
  "아줌마가 하느님의 부인이에요?" 
 참샘
2444 2010-01-08
71
  "물" "물" "물 " 마시는 법 
 관리자
2443 2008-11-28
70
  "남자의 자격" 합창단의 감동 <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784 2010-10-06
  "난 로맨스요 남은 불륜" (착각 시리즈) 
 참샘
2450 2009-09-08

[1].. 21 [22][23][24][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