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김수복] 하수구청소원의 일상과 심정

2012-03-19 08:00:29, Hit : 2287

작성자 : 참샘
[창비] 봄호에서 배지영이 쓴 단편소설
[그들과 함께 걷다]라는 단편소설 앞부분을 읽고 있다.

동료들 우연한 실수로 하수구 뚜껑이 닫히는 바람에
하수구에서 46시간 갇힌 하수구청소원,
몸에서 냄새가 나서 시내버스를 타기 힘든 하수구청소원,
아내도 잠자리를 함께 하기 싫어하는 하수구청소원의
일상과 심정을 그리고 있다.

그런 하수구청소원들, 쓰레기차청소원들, 청소노동자들,
3D업종노동자들(힘겹고(Difficult), 위험하고(Dangerous),
더러운(Dirty) 일을 하는 노동자들),
온종일 기계처럼 몸을 부려야 하는 생산직노동자들,
따분한 사무 처리를 되풀이해야 하는 사무직노동자들
덕분에 우리 사회가 폭삭 무너지지 않고
그런대로 굴러가고 있다.

하수구청소원, 3D업종노동자,
수만 가지 직종에서 일하는
단순생산직사무직노동자,
농어민, 영세자영업자의 노동과 삶은
순전하게 다른 사람과 사회에 이로울 따름이다.
그들은 자기 몸을 바쳐서 다른 사람을 섬기고
사회에 이바지하고 있는 사람들이다.

그러나 그런 사람들의 노동과 헌신 덕분으로
살아가는 사람들 역시 자기 나름대로
자기 몸을 바쳐서 다른 사람을 섬기고
사회와 공동체를 위해서 살지 않는 이상
그 삶과 인생은 다른 사람과 사회에 해로울 따름이다.

(대통령, 국회의원, 판검사 등속 특권지배층도
자기네 월급이나 수입의 5분의 1, 10분의 1,
200만 원 정도라도 하수구청소원 같은 분들에게
주는 사회를 만들어가야
그 존재 당위성을 인정받을 수 있다.
부디 4.11총선에서 한 사람 빠짐없이
투표를 하여 그런 세상을 만드는 일에
매달릴 사람을 뽑아야 할 의무가 우리 모두에게 있다.)  

김수복 올림
[도서출판 일과놀이]는 모든 사람이 서로 아끼고 섬기면서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세상을 꿈꿉니다.




468
  Beautiful Girl / Jose Mari Chan 
 관리자
2515 2008-07-04
467
  CNN가 선정 자연의 불가사의 
 관리자
2691 2008-08-06
466
  Lou Dahua(樓大花)의 연꽃과 대나무 그림 
 관리자
2708 2008-11-27
465
  MBC다큐 / 개마고원을 가다 
 참샘
2689 2009-05-17
464
  NASA선정 '아름다운 지구 사진' 
 관리자
2172 2008-04-26
463
  palagonia의 웅장한 풍경   1
 관리자
2527 2008-04-11
462
  Patti Page 노래모음 <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978 2011-08-14
461
  UN 에서 선정한 최고의 아동 시 
 참샘
2553 2009-06-07
460
  When You And I Were Young Maggie 
 참샘
2925 2009-09-07
459
  [100년 편지.6] 존경하는 주기철 목사님께 -이근복 - 
 참샘
2733 2010-04-21
458
  [100년 편지.8] 백범 김구 선생님께-이영후 비슷한제목검색 
 참샘
2741 2010-04-25
457
  [가요무대] "저 강은 알고 있다" 
 관리자
2548 2009-01-25
456
  [강추]독도에 대한 명연설 
 정암(靜巖)
2086 2008-05-06
455
  [관심]수도권 보궐선거 소식(부평 을) 
 정암(靜巖)
2345 2009-04-03
454
  [관심]최대쟁점 수도권 보궐선거-인천 부평 
 정암(靜巖)
2545 2009-03-21
  [김수복] 하수구청소원의 일상과 심정 
 참샘
2287 2012-03-19
452
  [김수복]사해동포애가 참사랑 
 참샘
2102 2011-09-28
451
  [김수복]자기 양심을 속이지 않는 지식인은 소중하다 
 참샘
2002 2012-03-18
450
    [나의의견]공군 화악산 부대의 신세대 장병들(12/31) 
 아리랑
3954 2006-01-01
449
  [등산 벙개]도봉산(사패능선)갑니다!~~(5월17일 토요일)   3
 박인숙
2387 2008-05-15

[1] 2 [3][4][5][6][7][8][9][10]..[2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