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복을 지니고 사는 방법들 ☆

2009-10-03 07:28:52, Hit : 2517

작성자 : 참샘












 


 


#카페 '소고기 군납반대'에서 퍼왔습니다.



1.

가슴에 기쁨을 가득 담아라.

 

담은 것만이 내것이 된다.


2.

좋은 아침이 좋은 하루를 만든다.

 

하루를 멋지게 시작하라.


3.

얼굴에 웃음꽃을 피워라.

 

웃음꽃에는 천만불의 가치가 있다.


4.

남이 잘되도록 도와줘라.

 

남이 잘되어야 내가 잘된다.


5.

자신을 사랑하라.

 

행운의 여신은 자신을 사랑

 

하는 사람을 사랑한다.

 





6.

세상을 향해 축복하라.

 

세상은 나를 향해 축복해 준다.


7.

기도하라.

 

기도는 소망성취의 열쇠다.


8.

힘들다고 고민말라.

 

정상이 가까울수록 힘이들게 마련이다.


9.

준비하고 살아가라.

 

준비가 안되면 들어온 떡도 못먹는다.


10.

그림자를 보지말라.

 

몸을 돌려 태양을 바라보라.





11.

남을 기쁘게 하라.

 

10배의 기쁨이 나에게 돌아온다.


12.

끊임없이 베풀어라.

 

샘물은 퍼낼수록 맑아지게 마련이다.


13.

안될 이유가 있으면 될 이유도 있다.

 

될 이유만 말하라.


14.

약속은 꼭 지켜라.

 

사람이 못 믿는 사람 하늘도 못 믿는다.


15.

불평을 하지말라.

 

불평은 자기를 파괴하는 자살폭탄이다.

 





16.

어디서나 당당하라.

 

기가 살아야 운도 산다.


17.

기쁘게 손해를 보라.

 

손해가 손해만은 아니다.


18.

요행을 바라지 말라.

 

대박을 노리다가 쪽박을 차게된다.


19.

밝고 힘찬 노래만 불러라.

 

그것이 성공 행진곡이다.


20.

슬픈 노래를 부르지 말라.

 

그 노래는 복나가는 노래다.





21.

푸른 꿈을 잃지 말라.

 

푸른 꿈은 행운의 청사진이다.


22.

감사하고 또 감사하라.

 

감사하면 감사 할 일이 생겨난다.


23.

남의 잘함만을 보고 박수를 쳐라.

 

그래야 복을 받는다.


24.

좋은 말만 사용하라.

 

좋은 말은 자신을 위한 기도다.


25.

희망의 꽃을 피워라.

 

희망의 꽃만이 희망의 열매를 맺는다.




288
  정혜신의 그림에세이<아직 때가 아니다> 
 참샘
2520 2011-07-14
287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엄마처럼' 
 운영자
2519 2009-06-25
286
  [유머] 특색있는 여러나라의 화장실 표기 
 관리자
2519 2009-02-02
  복을 지니고 사는 방법들 ☆ 
 참샘
2517 2009-10-03
284
  내 누이 ‘창녀들’을 감히 ‘검사들’한테 견줘?<김수복 회원님 보내옴> 
 참샘
2516 2010-10-13
283
  <평화산책> 승자가 있을 수 없는 전쟁 
 참샘
2516 2010-07-02
282
  베르디의 오페라곡(1) 
 관리자
2512 2008-09-13
281
  베르디 오페라곡 2 
 관리자
2510 2008-09-13
280
  일본인이 숭배하는 안중근 의사의 기록물 
 관리자
2510 2008-08-18
279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트랙이 다르다> 
 참샘
2509 2010-03-24
278
  [양재혁 박사]자존심 손상죄 
 참샘
2508 2011-10-07
277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새 대가리> 
 참샘
2506 2010-02-10
276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권위적 대상' 
 참샘
2506 2009-10-04
275
  아름답게피운 꽃분재 
 관리자
2503 2009-01-20
274
  마이클 잭슨과 브리티니 스피어스 라이브 듀엣 공연 모습 
 관리자
2503 2008-08-15
273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알고도 속는 이유> 
 참샘
2502 2010-04-14
272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낚시의 손맛- 
 참샘
2499 2010-02-24
271
  酒道 / 君子의 酒酌文化 
 관리자
2495 2008-08-17
270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이런 희망> 
 참샘
2494 2010-06-03
269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미쳐 몰랐을 뿐' 
 참샘
2493 2009-06-03

[1].. 11 [12][13][14][15][16][17][18][19][20]..[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