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를 내립니다

2009-01-11 00:36:34, Hit : 2267

작성자 : 관리자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를 내립니다



      세상의 시인들이 '사랑' 이라는 낱말 하나로
      수많은 시를 쓰듯이 살아가는 동안
      행여 힘겨운 날이 오거든
      '사랑' 이라는 낱말 하나로
      길을 찾아 가십시오.

      시인들의 시처럼
      길이 환하게 열릴 것입니다.

      사랑은 마음 속에 저울 하나를 들여 놓는 것
      두 마음이 그 저울의 수평을 이루는 것입니다.

      한쪽으로 눈금이 기울어질 때
      기울어지는 눈금만큼 마음을 주고받으며
      저울의 수평을 지키는 것입니다.

      세상에는 꽃처럼 고운 날도 있지만
      두 사람의 눈빛으로 밝혀야 될
      그늘도 참 많습니다.

      사랑한다면 햇빛이든 눈보라든
      비바람이든 폭죽처럼 눈부시겠고
      별이 보이지 않는 날,
      스스로 별이 될 수도 있습니다.

      어느 날,
      공중에서 떨어지는 빗방울처럼 아득해질 때
      당신이 먼저 그 빗방울이 스며들 수 있는
      마른 땅이 된다면,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 내리는 나사말처럼
      어디서든 길을 낼 것입니다.

      서로 사랑하십시오.
      보물섬 지도보다 더 빛나는
      삶의 지도를 가질 것입니다.

      세월이 흐를수록 당신이 있어
      세상은 정말 살만 하다고
      가끔은 그렇게 말할 수 있는
      아름다운 날이 올 것입니다.

          
      - 좋은글 中에서








308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는 인생 
 관리자
2162 2008-06-20
307
  사기결혼 
 진우로
2154 2009-04-06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를 내립니다 
 관리자
2267 2009-01-11
305
  사랑의 마음으로 
 관리자
2326 2008-09-06
304
  사울 산토스 디아즈 의 걸작 사진 모음(양재혁 박사님 보내옴) 
 참샘
2269 2011-03-04
303
  사자와 여인의 사랑 
 관리자
2264 2008-04-11
302
  사찰 순례 
 관리자
1938 2008-05-09
301
  사찰 추녀 끝 풍경에 물고기를 매단 이유 
 참샘
2408 2010-07-27
300
  삼월 삼짇날-3월29일 
 정암(靜巖)
2378 2009-03-27
299
  상대방 앤드폰 꺼저있으면 
 참샘
2217 2010-08-25
298
  새로 나온 건배사 / 남존여비 (男尊女卑) <조남혁 회원님 보내옴> 
 참샘
2413 2009-10-09
297
  샘표식품 박승복 회장(2008년 87세)님의 건강법 
 관리자
2689 2008-08-18
296
  생면부지 사람과 친분 나누기<김수복 회원님 보내옴 > 
 참샘
2289 2010-09-20
295
  서산대사께서 입적하기 직전 읊은 해탈詩중에서 
 관리자
2010 2008-05-26
294
  서울 종로구 평군기자로 남고자 합니다.   1
 안중근
3179 2005-12-28
293
  서울시교육감 선거 불참   2
 청로
2272 2008-07-16
292
  서울의 4대문과 4소문 
 참샘
2952 2010-02-12
291
  서울의 남산공원 
 참샘
2382 2010-03-28
290
  성공 철학 
 참샘
2564 2009-05-01
289
  성공적인 삶을 위한 꼭 알아야 할 10가지 충고들 
 관리자
1907 2008-05-20

[1][2][3][4][5][6][7][8][9] 10 ..[2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