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평군게시판 > 쉬어가는 공간



 배틀 인 시애틀 (Battle in Seattle, 2007)

2009-02-22 01:45:32, Hit : 2827

작성자 : 광개토대제



 


 배틀 인 시애틀 (Battle in Seattle, 2007)


 


감독 스튜어트 타운젠드
출연 안드레 벤자민, 제니퍼 카펜터, 우디 해럴슨, 마틴 헨더슨
요약정보 캐나다, 독일, 미국 | 액션 


 


1999년 시애틀 반WTO대형 시위와 진압에 대한 내용으로 샤를리즈 테론과 우디 해럴슨, 레이 리요타 등이 출연하고 배우로 유명한 스튜어트 타운젠트가 메가폰을 잡았다.


 


1999, 11, 30 WTO 각료 회의가 시애틀에서 열렸다. 이에 인권 운동, 노동 운동, 환경보호 운동등과 관련된 다양한 조직들이 시애틀로 몰려들어 WTO 각료회의를 막고 세계화 반대 운동을 전개하게 되는데... 미남 배우에 샤를리즈 테론의 남친으로 알려진 스튜어트 타운젠드의 감독 데뷰작입니다



시애틀 국제 영화제 폐막작이었다더군요.. 우리 나라에선 절대 개봉 안되게 생긴 영화입니다.
이런 저예산 독립영화에 테론은 남친이 감독이라 당연 출연해야 했겠고 우디 해럴슨이 나와주다니..., 미셸 로드리게즈도 좋은 연기를 보여주네요... (자막제작자 : 태름아버지)


 


배틀 인 시애틀 (상)



 배틀 인 시애틀 (하)




표명렬
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2009-02-23
10:52:06

수정  
운영자
'대문글'에 옮겨 놓겠습니다. 좋은 내용 보다 많은 분들이 볼수 있게요 2009-02-23
11:00:54

수정  
운영자
기술적으로 올릴 수 없어서 포기했습니다. 광개토대제님의 어심을 기다리겠습니다. 2009-02-23
11:11:20

수정  


488
  공군 화악산 부대의 신세대 장병들(12/31) 
 북간도
5550 2005-12-31
487
  히틀러 암살 미수 사건 [발키리 작전, 발퀴레 작전, 7월 20일 사건] - 1 
 광개토대제
4506 2009-03-07
486
  손은 답을 알고 있습니다. 
 참샘
4472 2010-01-29
485
  [유모어] 야한 성인 동영상 
 관리자
4107 2009-01-12
484
  2007년 미스코리아 후보들 
 관리자
3970 2008-05-04
483
    [나의의견]공군 화악산 부대의 신세대 장병들(12/31) 
 아리랑
3682 2006-01-01
482
  육군 군악연주회 (시간이 가능하신분 다녀오세요)2006년3월3일 수요일(19:30-21:00) 
 박인숙
3619 2006-03-02
481
  히틀러 암살 미수 사건 [발키리 작전, 발퀴레 작전, 7월 20일 사건] - 2 
 광개토대제
3615 2009-03-07
공지
  나라가 망하는 7가지 징조 -간디-    4
 운영자
3582 2009-06-13
479
  여자가 나이들면 필요한 5가지, 남자가 나이들면.... 
 운영자
3378 2009-03-14
478
  한국계 전쟁영웅 김영욱씨 별세   1
 북간도
3047 2006-01-01
477
  참 좋으신 생각입니다. 
 보리수
2955 2005-12-28
476
  남아공의 테이불 마운틴 구경 하십시요 
 관리자
2952 2008-04-05
475
  서울 종로구 평군기자로 남고자 합니다.   1
 안중근
2919 2005-12-28
474
  정혜신의 그림에세이 <존중 본능> 
 참샘
2887 2010-05-12
473
  '모죽' 이라는 대나무 
 정암(靜巖)
2871 2008-05-03
472
  히말라야 14봉 
 관리자
2848 2008-08-15
  배틀 인 시애틀 (Battle in Seattle, 2007)   3
 광개토대제
2827 2009-02-22
470
  희귀한 란 (蘭) 꽃 감상 해 보세요 
 관리자
2825 2008-10-16
469
  유달산아 말해다오 
 관리자
2758 2008-04-07

1 [2][3][4][5][6][7][8][9][10]..[2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