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평화재향군인회(가칭), 평화군인사랑회::

 
 
 
 
 
 
 

HOME > 게시판 > 평군대문글



 [지역소식]충남 대전-6월 항쟁 앞두고 '친일 독재자' 이승만 동상을?

2008-06-04 23:48:31, Hit : 4592

작성자 : 조직국장
- File #1 : IE000919720_STD.jpg(41.9 KB), Download : 276

[지역소식]충남 대전

배재대 이승만 동상 세우고 5일 제막식...각계 비난


















  
배재대학교 우남관 앞에 다시 세워진 우남 이승만 초대 대통령 동상. 배재대는 5일 오전 동상 제막식을 가질 예정이다. 사진은 <오마이뉴스> 독자가 현장을 휴대폰으로 찍어 보내온 것이다.
ⓒ 심규상



이승만

배재대학교(총장 정순훈, 대전시 도마동)의 이승만 초대 대통령 동상 제막식(5일)을 하루 앞둔 가운데 대전충남지역 시민사회단체가 동상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사)대전충남민주화운동계승사업회, 6.15공동선언실현을위한대전충남통일연대 등 16개 시민사회단체는 4일 오후 공동성명을 통해 "촛불이 타오르고 있는 때에 5일 배재대학교에 이승만 동상을 다시 세우려고 한다"며 "민주주의를 역행하는 이승만 동상 제막식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이승만은 일제 식민지 시절에 청탁외교를 구걸하다 상해임시정부에서 탄핵됐고 해방이후에는 친일파 정당인 한민당을 구심으로 대통령이 된 자"라고 혹평했다. 이어 "반민특위를 해산해 친일청산을 가로 막고 온갖 부정비리와 부정선거로 4.19혁명 당시 시민들에 의해 권좌에서 끌어내려진 인사"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배재대 학생들에 의해 두번이나 철거된 이승만 동상을 또 다시 (대학교정에) 세우는 것은 민주주의에 대한 먹칠이고 민중에 대한 배신행위"라고 주장했다.


 


대전충남민주화운동계승사업회 관계자는 "광우병 쇠고기 수입반대로 시작된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한 촛불시위가 확산되고 6월항쟁 기념일을 앞둔 때에 반역사적 인물인 이승만 동상을 세우는 것은 시대에 역행하는 것"이라며 "대학의 문제가 아닌 사회적 문제로 동상제막식을 강행할 시 지속적인 철거운동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재대와 배재총동창회는 5일 오전 개교기념식을 겸한 이승만 동상제막식을 가질 예정이다.


 










 


시대를 역행하는 이승만 동상 제막식을 즉시 중단하라


 


 


시민들 손에 쥐어진 촛불이 연일 타오르고 있다. 광우병 쇠고기 수입반대로 시작된 촛불문화제는 이제 정부의 정책전반을 반대하고, 나라를 바르게 세우기 위한 길로 들어서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이명박정부는 이러한 국민의 의사를 공권력이라는 이름으로 탄압하고 있다. 텔레비전과 인터넷을 통해 평화시위를 하는 시민들을 곤봉과 방패로 내리찍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수많은 시민들이 부상을 당하고 있다.


 


우리는 이러한 모습을 보면서 과거 4.19혁명과 5.18 광주민중항쟁, 그리고 6월 민주항쟁을 떠올리게 된다. 민주주의 수호라는 가장 근본적인 문제를 제기한 시민들의 궐기를 폭도로 매도하고 총칼로 위협하던 자들은 하나같이 독재자였으며 민주주의를 거스르려 하였다. 우리는 이 시점에서 6월 5일 4.19혁명으로 내쫓겨진 이승만의 동상이 배재대학교에 다시 세워진다는 것을 접하고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다.


 


이승만이 누구인가? 일제하 식민지시절에 청탁외교를 구걸하다 상해임시정부에서 탄핵되었고, 해방이후에는 친일파 정당인 한민당을 구심으로 대통령이 된 자이다. 대통령이 되자마자 반민특위를 해산하여 친일청산을 가로 막았고, 온갖 부정비리와 부정선거로 끝내 4.19혁명으로 시민들에 의해 권좌에서 끌어내려진 인사이다.


 


하여 지난 80, 90년대에 배재대학교에서는 수많은 학생들이 반민주주의, 반민족주의자 이승만 동상 철거운동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왔고 끝내 동상을 철거하였다.


 


그러나 최근 보수수구세력은 역사 다시세우기를 운운하며 이승만에 대한 역사적 평가를 왜곡하고, 건국의 아버지라 일컬으며 시민의 피로 세워진 민주주의를 농단하고 있다. 우리는 또한 배재대학교가 다시 이승만 동상을 세우고자 하는 것은 과거 독재정권시절에 대한 향수와 이에 기반을 둔 보수수구세력의 논리와 같음을 우려한다.


 


이승만 동상을 다시 세우는 것은 수많은 시민의 피로 이룩된 민주주의에 먹칠을 하는 것이며, 민중에 대한 배신행위이다. 배재대학교는 민주주의와 역사발전을 가로막는 이승만 동상 제막식을 즉각 중단하고 철거해야 할 것이다.


 


                                                                                                   2008년 6월 4일


 


(사)대전충남민주화운동계승사업회, (사)5.18구속부상자회대전충청지부, 6.15공동선언실현을위한대전충남통일연대, 남북공동선언대전충남실천연대, 대전6.15청년회, 대전충남양심수후원회, 대전충남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민주노동당대전광역시당, 민주노동조합총연맹대전지역본부, 전국농민회총연맹충남도연맹, 우리겨레하나되기대전충남운동본부, 전국교직원노동조합대전지부, 충남대학교민주동문회, 충청지역노점상연합회, 평화재향군인회대전충남본부,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대전충남지회, 한남대학교민주동문회


 





3811
  진화하는 네티즌, 조중동에 선전포고(서프라이즈, 이진석,펌) 
 김환영
4699 2008-05-28
3810
  재향군인회 박세직 회장, 촛불시위 배후 세력 운운 물의 
 관리자
4686 2008-05-28
3809
  PD 수첩 "'광우병 사태' 주범은 조중동" 
 관리자
4587 2008-05-28
3808
  [기자회견]광우병 의심 미국산 쇠고기 군납 반대 
 조직국장
4552 2008-05-30
3807
  평화재향군인회 "군인에게 미국소 먹이지 말라" 
 관리자
4823 2008-05-31
3806
  ‘좋은 신문 보기’ 애국운동에 동참하자 
 표명렬
4670 2008-06-02
3805
  악재첩첩에 등돌린 민심--우울한 MB취임 100일 
 관리자
4229 2008-06-03
3804
  재협상? 비밀 양해각서로 뭘 또 줄려고? 
 관리자
4501 2008-06-03
3803
  이로움과 의로움 -도종환- 
 관리자
4295 2008-06-04
3802
  [지역소식]인천에서도 촛불이 함께 
 조직국장
4329 2008-06-04
  [지역소식]충남 대전-6월 항쟁 앞두고 '친일 독재자' 이승만 동상을? 
 조직국장
4592 2008-06-04
3800
  국방부, 평택기지 발주방식 변경 "왜" 노무현 정부가 한건 무조건 뒤집는가? "미군은 실속챙겨" 
 관리자
4416 2008-06-05
3799
  '반역자 김창룡 파묘' 외치는데 꽃 바치는 기무사령관 
 조직국장
4823 2008-06-07
3798
  촛불에 무너지는 '언론3적' 조중동 
 관리자
4512 2008-06-09
3797
  [함세웅] "80년 광주헐뜯고 애도했던 언론 주범들이 지금도---" 
 관리자
4298 2008-06-10
3796
  표명렬 대표님께 
 관리자
4551 2008-06-12
3795
  이명박 대통령 하야, 빠를수록 좋을까? 
 관리자
4206 2008-06-13
3794
  MB정부, 군 사업에선 미국과 합의 뒤엎어 
 관리자
4442 2008-06-13
3793
  얼빠진 국방부장관 '비리 군사법 수뇌', 다시 그자리로? 
 관리자
4747 2008-06-13
3792
  [이근 칼럼]'근면하고 성실해서 더욱 위험한 이명박 정부' -민주주의가 우리를 지켜준다- 
 관리자
4144 2008-06-14

[1][2][3][4][5] 6 [7][8][9][10]..[19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